주님은 기다리네

구세주가 문밖에 계시는데
너는 왜 지체하나
주 없이는 살 수가 없는 것을
너는 왜 모르는가

주님은 어제나 오늘이나
문밖에서 기다리며
닫힌 문이 열릴 때 기다리네
주님은 기다리네

주 앞으로 한 걸음 나아올 때
주님은 손을 펴서
그 넓으신 품 안에 품으시고
내 맘을 위로하네

주님은 어제나 오늘이나
문밖에서 기다리며
닫힌 문이 열릴 때 기다리네
주님은 기다리네
닫힌 문이 열릴 때 기다리네
주님은 기다리네

온세계 만방에 전하자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